시>

층간(層間) _Between the Floors

0_1_1340_c.jpg

- 일시: 2018. 4. 7 - 장소: 아트선재센터 2, 3층 - 공연시간: 약 25분 - 공연자: 권병준(3층), 배민경(2층) - 음향: 김근채 - 협찬: 펑크타이어 스튜디오 - 사진: 이운식



태엽에 감겨진 시간이 서서히 풀려 

초침을 일으켜 세우고 정각을 지날 즈음 

다른 세상을 머금은 메아리가 

거대한 나무조각의 유려한 곡선을 따라  

이곳에 퍼져나간다


박쥐처럼 귀를 세우고 

튕겨져 돌아오는 너의 목소리에, 

느껴보아라.

그리고 너의 길을 찾아,

날아가거라.


권병준

_654.jpg


두개의 층으로 이루어진 전시 공간은 소리를 매개로 소통합니다. 윗층의 소리는 아랫층의 스피커들을 통해 들려오고, 아랫층의 소리는 윗층으로 향하며 상대의 공간을 머금고 돌아옵니다. 이러한 크로스 피드백 루프(cross feedback loop)의 음향 환경을 기반으로 권병준과 배민경은 각자의 공간을 재해석하여 상대에게 전달합니다. 이 퍼포먼스는 《포인트 카운터 포인트》 전시의 작품들이 지닌 고유의 형상과 울림들을 증폭하고 변형시켜 두 공간 사이의 심리적 간극을 조절합니다. 

0_1340_c.jpg

02_1340_c.jpg

- Date: 7 April, 2018 - Venue: Art Sonje Center 2, 3F - Duration: about 25 min. - Performers: ByungJun Kwon (3F), Bae Minkyung (2F) - Mixing: Guenchae Kim - Support: Punktire Studio - Photo: Lee woon-shik At 5pm on April 7, Sat, a sound artist ByungJun Kown’s new performance piece 'Between the Floors' will be introduced throughout the exhibition spaces on both the 2nd and 3rd floor. The two-story exhibition spaces are interrelated through the sound. The sound inputs on the upstairs are heard through speakers on the downstairs and the sounds from downstairs are directed towards the upstairs and come back with the echoes of each space. Based on the sounding system of cross feedback loop, ByungJun Kwon and Bae Minkyung forward each other's own interpretation of the spaces to each other. The performance will attempt to amplify the forms and ambiance of the works, and transform them into the audible, through which the psychological distance between the floors can be shaken.

1_1340_c.jpg
2_1340_2.jpg